[news] 말.말.말

2016-10-09

0

“ 전도연, 김혜수 선배와 여성판 <아수라> 찍고 싶다.”
– 오픈토크-더 보이는 인터뷰, 배우 손예진. 남자 주인공 일색의 한국영화 현실에 아쉬움을 표하며.

 

 

10_20_42__54236dead7ced

“저는 원래 잘 빠져나옵니다.”
– <덕혜옹주> GV, 배우 박해일. 이번에는 유독 영화 속 역할에서 빠져나오는데 애를 먹었다는 상대 배우 손예진의 얘기에 이어.

 

 

7

“ <아수라>에서 김차인 역을 맡고 <무한도전>에서 시청자 역을 맡은 곽도원이다.”
– <아수라> 야외무대인사, 배우 곽도원. 관객들에게 인사를 부탁하자.


About the Author



Back to Top ↑